상단여백
HOME 사회
집중 호우로 광주지역 사찰 피해 잇따라

〔앵커〕

이번 폭우로 전국 사찰들의 피해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광주는 국립공원인 무등산에 위치한 사찰들의 피해가 컸습니다. 계곡물이 넘쳐 도로가 유실되고 템플스테이관이 침수됐습니다. 김민수 기자가 피해 사찰들을 돌아봤습니다.
---------------------------------
〔리포트〕

영험한 기운 탓에 원효스님을 비롯한 고승들의 수행처는 물론 많은 사찰들이 자리 잡고 있는 광주 무등산.

이번 폭우로 무등산 내에 위치한 사찰들이 큰 피해를 입었습니다.

천년고찰 증심사는 지난 8일 템플스테이관 지하 다목적실이 침수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정연지 / 광주 증심사 템플스테이 팀장
(지금 다 젖어 가지고 일부는 꺼내서 세탁물도 맡기고 일부 버리기도 하고 했지만 앞으로 정리할 물건들이 상당히 많아서 시일이 많이 걸릴 것 같습니다.)

500mm가 넘는 폭우가 계속 이어지자 계곡물이 넘쳐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특히 증심사는 스님들의 빠른 울력으로 큰 피해를 줄일 수 있었습니다.

정연지 / 광주 증심사 템플스테이 팀장
(템플관 방사를 덮칠뻔한 위기가 있었는데 스님들께서 울력을 하셔가지고 물길을 사방으로 터놓아서 가운데 침범을 안 해서 이만큼이 된 겁니다.)

보물 제600호 돌 부처님이 모셔져 있는 약사사입니다.
 
이곳은 진입로가 침수됐다가 가까스로 물은 빠졌지만 아스콘이 꺼지면서 위험한 상황입니다.

임시로 통행금지를 알리는 표시가 있지만 혹시나 등산객들이 지나다 위험하지 않을까 걱정입니다.

도무스님 / 광주 약사사 주지
(이번 폭우로 도로가 많이 유실됐습니다. 저희 약사사를 찾아오시는 등산객 분들의 피해가 걱정됩니다.)

이밖에도 남구 광덕사도 축대가 붕괴되면서 토사가 흘러내리는 등 광주지역 사찰에 큰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코로나19 재확산에 이은 물폭탄으로 광주지역 사찰들은 큰 한숨만 쉬고 있습니다.

BTN 뉴스 김민수입니다.


광주지사 김민수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지사 김민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이승철 2020-08-18 19:57:53

    대구 침산동에 있는 도심 법당(포교당) 운영해보실 스님을 찾습니다.
    법당 시설 후 점안불사만 올리고, 개원불사도 올리지 못한 채,
    급한 사정으로 본찰로 복귀하게 되었습니다.
    삼존불 및 일체의 법당시설이 완비되어 있으니,
    공심으로 포교당 운영에 뜻이 있는 스님은 연락주세요.

    혹은 대구지역 불자들의 모임장소나 사무실 등...
    지역 불자들을 위한 공간으로 활용되어도 좋겠습니다.

    - 보증금 500만/월 30만 (33평/공양간포함)
    - 시설권리금 : 거저 드리다시피 넘겨드립니다.
    - 아니면... 월세 30만원만 부담하시고, 운영하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