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부산 남구불교연합회와 문수복지재단, 폭우 피해 복구 성금 전달

 

부산 남구불교연합회와 사회복지법인 문수복지재단이 부산 남구청에 ‘사랑의 성금’을 전달했습니다.

남구불교연합회 회장 지원스님, 수석부회장 승찬스님 등 연합회 스님들과 이춘성 문수복지재단 이사 등 재단 관계자들은 지난 5일 부산 남구청을 방문, 박재범 청장에게 ‘사랑의 성금’을 전달했습니다.

이날 연합회와 문수복지재단에서 각 300만원씩, 총 6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으며, 성금은 부산 남구지역 어려운 이웃과 문현동 등 이번 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수해 피해자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입니다.

연합회 회장이자 재단 대표이사인 지원스님은 “계속되는 불경기와 코로나19, 폭우 등으로 어렵게 생계를 이어가는 남구 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제봉득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봉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