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
혜거스님 "49일 동안 계 철저히 지켜야"

〔앵커〕

전국 사찰에서 백중 기도를 입재했다는 소식 전해드렸는데요, 불교의 5대 명절 중 하나인 백중의 기원과 의미, 기도하는 불자들이 가져야 하는 마음자세를 윤호섭 기자가 정리했습니다.
---------------------------------
〔리포트〕

전국 사찰들이 어제 불교의 5대 명절 중 하나인 백중기도를 입재했습니다.

회향 때까지 세상을 떠난 조상과 부모의 천도를 위해 후손인 자식들이 공양을 올리고 재를 지내며, 지극한 신심으로 기도합니다.

백중은 부처님 십대 제자 중 한 명인 목련존자의 효심에서 시작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목련존자는 죽은 어머니가 아귀로 변해 지옥에서 고통 받는 것을 알고, 석가모니 부처님께 방도를 물었습니다.

부처님은 음력 7월 15일 스님들이 자자를 할 때 맛있는 음식을 공양 올리라고 당부하고, 목련존자는 그 공덕으로 어머니를 지옥에서 구제할 수 있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백중은 스님들에게 공양을 올리는 불교의 전통과 부모의 극락왕생을 기원하는 효심이 결합된 명절입니다.

혜거 대종사/ 금강선원장
(백 가지 음식을 장만해서 모든 세상에 공양 올리는 것이 백종(百種), 그리고 그것이 우리나라에서 백중으로 돼서 지금까지 전해오고 있습니다. 부모님을 위한 자녀들의 간곡한 효심을 다하는 날로 우리는 기억하고, 함께 모두 부모 조상들을 위해서 크게 재를 모시는 날로 여겼으면 좋겠습니다.)

백중에 맞춰 전국사찰은 49일 기도뿐만 아니라 선지식 초청법회나 승보공양 법회 등 다양한 행사를 준비합니다.

특히 백중 회향 때는 지역민을 위한 경로잔치와 소외이웃을 보듬는 자비행을 펼치기도 합니다.

하지만 무엇보다 가장 중요한 것은 백중에 동참하는 불자들의 자세입니다.

공양으로 얻는 공덕과 이를 바탕으로 한 조상의 천도를 위해 불자들은 부정한 것을 멀리 하고, 심신을 깨끗이 해야 합니다.

혜거 대종사 / 금강선원장
((백중을 대하는) 중생들의 자세는 자기 재계가 먼저 돼야 합니다. 그래서 백중의 재를 모시는 분들은 모두 49일 동안 자기의 재계를 철저하게 펼치는 기간으로 이해하는 게 좋습니다.)

부모를 향한 목련존자의 효심에서 시작해 이제는 불교의 명절로 자리 잡은 백중.

백중기도를 통해 그동안 나태했던 지계를 돌아보고, 이웃을 위한 서원을 세워 자비행을 펼칠 때입니다.

BTN 뉴스 윤호섭입니다.


윤호섭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호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