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상월선원 영화 '아홉 스님' 흥행 순항 중

[앵커]
 ‘아홉 스님’은 한국불교 역사상 최초의 동안거 천막 무문관 정진을 다룬 다큐 영화입니다. 종교를 초월해 큰 호평이 이어지며 누적 관객수 1만 3천 명을 넘어섰는데요, 영화 감상평을 이석호 기자가 들어봤습니다.
 
[리포트]
한국불교문화사업단장 원경스님과 지원들이 서울 명동의 롯데시네마를 찾았습니다.

최근 큰 화제가 되고 있는 다큐멘터리 영화 ‘아홉 스님’을 보기 위해서입니다.

‘아홉 스님’은 조계종 전 총무원장 자승스님을 비롯한 스님 9명의 동안거 수행 이야기를 촘촘히 담아냈습니다.

한국불교 역사상 최초의 동안거 천막 무문관 정진이었고, 인간의 한계를 시험하는 극한 상황에 도전했습니다.

매 순간 인내하며 흐트러짐 없이 정진하는 스님들의 모습은 종교를 초월해 대중들에게 큰 울림을 주고 있습니다.
 
원경스님 / 한국불교문화사업단장 
(환경이 열악한 가운데서 한국불교를 위해서 부단히 노력하시고 저것이 이제 앞으로 많은 분들이 이 영화를 보고 훗날에 새로운 발심을 할 수 있는 동기가 됐으면 한다는 생각을 가졌습니다.)
우석스님 / 한국불교문화사업단 사무국장
(힘들다고 생각을 하면서도 또 한편으로는 뛰어넘고 난 뒤에 수행의 보답이 한국불교의 중흥을 하는 데 기초가 된다고 생각하면 더더욱 기쁜 마음으로 수행이 될 것도 같습니다.)

지난 달 27일 개봉한 ‘아홉 스님’은 박스오피스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누적 관객수 1만 3천 명을 넘어섰습니다.

코로나19 여파로 위축된 극장가 상황과 종교 다큐영화라는 장르상 한계에도 꾸준한 흥행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불자는 물론, 일반 대중들 사이에서도 입소문이 퍼졌고,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며 호평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지선 / 한국불교문화사업단 마케팅팀 주임 
(힘들고 조금 상황이 많이 힘든 상황에서 또 수행하셨다는 게 대단하시고 존경하는 마음이 많이 들었습니다.)

살을 에는 한겨울, 비닐 천막에서 옷 한 벌과 하루 한 끼로 90일 간 정진한 아홉 명의 스님들.

‘아홉 스님’을 통해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요즘, 세상에 말없는 위로와 희망을 전하고 있습니다.

원경스님 / 한국불교문화사업단장 
(나 또한 저런 시간들을 보냈으면 어땠을까. 그런 마음이 우러나는 게 더 컸죠. 그래서 고생하셨고 또 한편으로는 부러웠고 나 또한 저기 갔으면 어땠을까. 그런 마음이 간절했습니다.)

BTN 뉴스 이석호입니다.


이석호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9
전체보기
  • 아미타불 2020-06-10 23:07:25

    스님이라면 아주 당연히 하여야 할 수행을 영화화 한다???   삭제

    • 찬양 2020-06-08 15:49:12

      숨쉬는 것도 영화로 만들지???
      ㅈㅅ 에 대해 찬양들하고 있구먼
      보는 사람이 민망하다
      말안해도 알겠지?? 와 민망한지??   삭제

      • 하안거 2020-06-07 16:51:17

        오늘 하안거인데 전국선방에 눈 맑은 선객들에 대한것도
        영화로 만들어봐라
        불자들이 떨어져 나갈일은 없을것이다
        생쇼하지 말고   삭제

        • 옥상제 2020-06-07 14:35:46

          평소에 벤츠몰고 다니며 골프,음주,고기 처묵고 다니다 쑈하고 자빠졌네 ..ㅋㅋㅋㅋㅁ   삭제

          • 서래심 2020-06-07 11:02:18

            완전 한국불자를 밥으로 알고 쇼를 진행하면 먹히리라
            생각하는 그 생각이 가히 웃을만 함다..^^
            맑갛게 들여다보는 눈 밝은 불자들이 더 많다는 걸 제발 좀 깨달았으면...   삭제

            • 월악산의 여인 2020-06-06 20:36:02

              ㅉㅉㅉ   삭제

              • 참선 2020-06-06 19:41:50

                참선한다는 스님이 대우받기에 환장을 했나? 용맹정진 결사라면서 공부는 안 하고 절받는 공부하러 갔나? 공부는 안하고 큰스님 노릇이나 할려구 하고, 참으로 불교의 미래가 암담하다! 외현위의는 여존귀나 내무소득은 사후주라 했다. 썩은 배는 불가승이다. 생쇼하지 말고 시중에 나가 장사나 해 먹고 살아라!   삭제

                • tntjsghk 2020-06-06 17:52:17

                  불자들은 많이 보실겁니다. 그외는 의문이지만 그리고 3개월수행? ... 평생수행자로 사시고 스님의 모범이 되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성불하십시요.   삭제

                  • 이슬란연대 2020-06-06 16:43:02

                    제발 그만 떠들어라 , 보여주기식 쑈좀 그만해라...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