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 보건복지부 격려 방문"질병관리에 세계적 모범보여 줘 감사"

불교를 비롯한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가 코로나19 방역의 최전선에서 바이러스와 싸우고 있는 보건복지부 관계자들을 만나 격려했습니다. 대표의장 원행스님은 질병관리에서 세계적으로 모범이 되고 있는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표했고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감염 확산 방지에 앞장선 종교계에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조계종 총무원장,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 공동대표의장 원행스님과 공동대표 한국천주교 주교회의 김희중 의장 등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 공동대표단이 21일 보건복지부를 격려 방문했습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대표단을 반갑게 맞이하고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 등과 자리를 함께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앞장서 준 종교계에 먼저 감사의 인사를 전했습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해 가는 과정에서 각 종교계에서 여러 가지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집회를 자제해주시고 모임을 뒤로 해주시면서 원활하게 방역을 수행하도록 도움을 주셔서 저희들이 찾아가서 인사와 감사를 드려야하는데 직접 와주셔서 감사하고 송구스럽습니다.  ) 

또 코로나19 방역 뿐 아니라 자살예방 등 국민 건강과 삶의 질을 향상하는 데 종교계로부터 많은 도움을 받고 있다며 감사를 표했습니다.

이에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 공동대표의장 원행스님은 국민과 종교인을 대표해 코로나19 방역에 힘쓴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표하고 상황이 하루 빨리 종식되길 기원했습니다.

원행스님/ 조계종 총무원장
(우리 국민과 종교인이 합심해서 세계적으로도 모범으로 꼽히도록 질병관리를 잘 해주신 데 대해서 진심으로 감사를 드리고 하루 빨리 종식돼서 모든 국민과 나라, 종교인이 일상생활로 돌아가길 기원 드리겠습니다. 정말 그동안 수고하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특히 코로나19 방역을 진두지휘하며 국내는 물론 세계 전문가들에게 극찬을 받고 있는 정은경 질병관리본부 본부장은 코로나19는 위기이자 새로운 경험이고 도전이었다며 소회를 밝히기도 했습니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 본부장
(코로나19는 굉장히 다른 감염병 이고 굉장히 큰 도전이자 위기인 것 같습니다. 그런데 그런 위기를 온 국민이 합심해서 극복하고 그 과정에서 자부심과 공동체의 연대감을 가슴에 안고 방역을 해보는 것은 정말 새로운 경험이고 처음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특히 그런 역할을 수행하는 데 정신적 지주가 되고 선도와 협조로 일관한 종교계가 큰 힘이 됐다며 감사를 전하고 국민 안전과 건강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해 큰 공감과 박수를 받았습니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 본부장
(종교계 지도자들께서 정신적인 지주가 돼주시고 앞장서 주시고 방향을 주시고 협력해 주신 게 굉장히 큰 힘이 됐고 또 많은 국민들께서도 마음의 위안을 크게 받지 않았을까 해서 정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남은 기간 동안 아직도 도전 과제가 많지만 저희 방역당국도 최선을 다해서 국민 안전과 건강을 잘 지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다짐의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박능후 장관은 코로나19 방역에 적극적으로 협조한 종교계 대표에게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가 추진하고 있는 ‘의료진 응원 캠페인’ 덕분에 챌린지 배지를 선물하고 중앙사고수습본부를 방문해 현황을 설명한 데 이어 방역관계자들을 격려했습니다.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는 앞서 코로나19 극복 성금 2000만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습니다.

자료제공=조계종 총무원 


이은아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