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법천사지에 울려 퍼진 바이올린 연주

〔앵커〕 바이올리니스트 원형준씨가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음악을 통해 코로나19로 실의에 빠진 사람들을 위로했습니다. 지광국사의 법향이 서려있는 법천사지에서 무관중으로 진행된 연주회 현장, 최승한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강원지사 최승한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지사 최승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