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총지종 신년하례법회 봉행..창종 50주년 준비 박차

 

한국밀교의 양대 종단 중 하나인 불교 총지종이 15일 총본산인 총지사에서 종령 법공 대종사와 통리원장 인선정사를 비롯해 전국 스승과 교도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자년 신년하례법회를 봉행했습니다.

참석 대중들은 법신 비로자나부처님 참배에 이어 종령 법공정사, 승단 스승 상호 간 3배로 종단의 법운융창을 기원했습니다.

종령 법공 대종사는 새해를 시작하는 오늘 지난 시간들을 반성하고, 더 큰 결실을 거둘 수 있도록 수행과 교화를 다짐하는 자리가 되길 당부했습니다.

법공대종사/총지종 종령
(경자년 한해를 더욱 새롭고 더욱 알차게 준비하고, 이전 보다 더 큰 결실을 얻을 수 있는 희망찬 설계를 세우고 자기 수행과 교화의무에 배전의 노력을 굳게 다짐하는 자리가 되길 바랍니다. )

창종 50주년을 한 해 앞두고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통리원장 인선정사는 어느 해보다 불퇴전의 각오로 정진과 교화를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초심과 본심의 마음으로 풍요와 번영의 불국토를 만들어 가는 한 해가 되길 기원했습니다.

인선정사/총지종 통리원장
(스승님과 보살님들. 모든 부분에 있어서 올 한해 풍요롭고 번영하는 그런 경자년 한해가 되길 바랍니다. 또 개인적으로 계획을 세우시고 이루고자 하는 일이 계획대로 원만히 성취되기를 기원합니다. )

서울경인교구 마니합창단은 음성공양으로 경자년의 힘찬 출발을 축원했습니다.

신년하례법회에 앞서 참석 대중들은 원정기념관에서 종조 원정대종사 진영에 참배하며 종단 발전을 기원했습니다.

BTN뉴스 하경목입니다.


하경목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경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