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동국대 경주캠퍼스 운문사 회주 명성스님 초청 법회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정각원이 지난 3일 교내 정각원에서 운문사 회주 명성스님을 초청해 2019학년도 12월 교직원 종강법회를 봉행했습니다.

교수, 직원, 신도 등 300여 명이 참석한 법회에서 명성스님은 “심즉심불이라 우리 마음에 부처가 있으며 부처님이 행하신 대로 말씀하신 대로 삶을 살아간다면 우리 누구나 모두 성불·정각을 이룰 수 있다”며 “부처님이 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지고 올바른 불제자가 되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법문했습니다.

또한 “기도는 자기 자신의 힘으로 성취해야 하는 것이라 스스로 노력을 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명성스님은 1977년부터 운문사 주지 겸 학장으로 주석하면서 2천여 명이 넘는 졸업생과 16명의 전강제자를 배출하며 비구니의 수행과 교육에 헌신하고, 운문사를 전국 최대 비구니교육 기관인 운문승가대학으로 발전시켰습니다.

2003~2011년까지 8년 동안 조계종 전국비구니회장을 역임하고 2007년 비구 스님들의 대종사에 해당하는 ‘명사법계’를 품서 받았으며, 2016년 조계종 전국비구니회 원로의장으로 추대된 바 있습니다.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