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한일불교계, 양국 공동 성명서 발표하기로

 

한일불교계가 경색된 양국의 관계 개선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습니다.

한국불교대표단은 9월 6일부터 8일까지 일본을 방문해 일한불교교류협의회 회장 스님을 비롯한 불교계 주요 인사들과 만났습니다.

대표단은 7일 일한불교교류협의회 회장 후지타 류죠스님과 부회장 시바타 테츠겐스님, 이사장 니시오카 료코스님을 만나 40년 가까운 양국불교의 우호 교류를 기반으로 교착상태에 있는 양국 관계개선에 불교계가 마중물이 돼야 한다는 점에 공감했습니다.

양국불교계는 오는 20일 경까지 일본측의 최종 준비를 통해, 양국불교계의 공동 성명서를 함께 발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특히, 일제 강제동원으로 희생된 한국인 희생자 유골봉환과 관련해 일본 불교 대표단을 확정하고,  10월 15일 경 서울에서 첫 회동을 갖기로 했습니다. 

또한, 대표단은 내년 6월 한국 금산사에서 개최되는 제40차 한일불교문화교류대회를 위한 논의를 한 후 귀국했습니다.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