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보은 법주사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기념 문화축제 개최

법주사가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기념하고 도민화합을 위해 ‘법주사가 빚는 맛과 소리의 대향연’을 주제로 ‘2018 속리산 문화축제’를 개최했습니다.

법주사 주지 정도스님은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법주사를 다함께 보존하고 계승해야할 막중한 책임을 함께 고민하고 기쁨도 함께 나누었으면 좋겠다”고 인사했습니다.

조계종 문화부장 현법스님이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인증서를 전달한 법회에 법주사 조실 월서스님과 정상혁 보은군수, 한범덕 청주시장, 정세균 국회의원 등 사부대중 3,000여 명이 동참했습니다.

사찰음식과 세계음식이 한자리에 선보이는 백미백락 음식축제와 도민행복 숲속음악회도 열렸으며, 전계아사리 월서스님과 갈마아사리 월탄스님, 교수아사리 함주스님을 삼사로 보살계 수계법회가 봉행됐습니다.

보도=이경진 기자


대전지사 이경진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전지사 이경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