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진불장 혜성 대종사 영결식 엄수

 

청담문도회 문장 진불장 혜성 대종사 영결식이 오늘 호국참회기도도량 서울 도선사에서 엄수됐습니다.

혜성 대종사는 7월 25일 낮 12시 20분 경 도선사 염화실에서 법랍 62세, 세수 82세로 원적에 들었습니다.

1937년 경북 상주에서 태어나 청담스님을 은사로 출가한 혜성 대종사는 1957년과 62년 동산스님을 계사로 각각 사미계와 비구계를 수지했습니다.

중앙종회의원과 총무원 사회부장 등을 역임해 종단 발전에 힘썼으며 2012년 청담문도회 문장으로 추대되고, 2016년에는 조계종 최고 법계인 대종사 법계를 품수했습니다.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