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한·네팔 우호 증진 기대

아르준 정 바하두르 싱 주한 네팔대사가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스님을 예방하고 양국 우호와 불교발전을 기원했습니다. 
 
아르준 대사는 오늘(13일) 설정스님을 예방하고 카타와 룸비니 사진을 선물하며 건강과 행복을 기원했습니다. 

설정스님은 “부처님 탄생지 네팔은 한국 불자들에게도 특별한 곳이라며 앞으로도 돈독한 우호가 이어지길” 기대하고
“부처님 자비광명이 네팔은 물론 전 세계에 충만하길” 기원했습니다. 

아르준 대사는 지진 등 국가적 재난에 한국불자들이 보여준 도움에 감사를 표하고 앞으로도 돈독한 교류와 협력을 당부했습니다.


이은아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