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
화엄사 사성암 해맞이

지리산 화엄사가 2018년 황금 개띠 무술년을 맞아 ‘함께 해 보자’를 화두로 힘찬 새해 아침을 맞았습니다. 이병준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
네명의 성인이 머물렀던 지리산 사성암에도 새해 일출이 환하게 차올랐습니다.

지리산 구례 화엄사가 사성암과 함께하는  ‘올해는 함께 해 보자’를 주제로 해넘이 해맞이 템플스테이를 진행했습니다.

화엄사 각황전 법당에서 불자들은 108배로 한 해 동안 자신을 돌아보며 한 해를 마무리했습니다.

짙은 어둠속으로 새해를 알리는 범종 소리가 울려 퍼지고 저마다 소망을 담은 소원등에 불을 밝히며 무술년 새해를 맞이했습니다.

INT-덕문스님/구례 화엄사 주지
(무술년 한 해 동안에는 불자님들이 원하시는 모든 일들이 원만 성취 하시기를 바랍니다. 늘 소유지족 하시고 만족함을 알아서 한해가 또 행복하고 풍족한 새해가 됐으면 좋겠습니다. 늘 복 많이 지으시고 또 행복하시기를 기원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템플 참가자와 일반 시민들은 이어 사성암에 올라 새해 첫 일출을 보며 가족과 직장, 지인들을 위한 건강과 행복을 기원했습니다.  
 
INT-송귀범/(주)중흥건설 토목부 직원
(중흥건설에서 토목부에서 2018년 새해를 맞이하여 모든 일이 잘되기를 기원 하면서 일출을 보고 막 내려왔습니다. 2018년도 모두 대박나십시오. 화이팅)

구례 화엄사와 사성암은  올 해 함께 해를 보자는  해넘이 해맞이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전국에 많은 불자와 시민들을 맞이했습니다.

동해와 서해의 해넘이 해맞이 명소들과 함께 지리산에서 한 해를 밝히는 장소로 화엄사와 사성암이 새롭게 각광을 받고 있습니다.

INT-대진스님/구례 사성암 주지
(무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사성암에 무술년 새해 모든 소망을 기원하는 많은 분들이 함께 동참하셨습니다. 이곳 사성암에 동참하신 인연으로 모든 분들이 복되고 행복하고 건강한 한해가 되었으면 합니다.)

무술년 새해 뜨겁게 타오르는 일출을 보며 함께한 불자는 물론 온 국민의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기를 한마음 한뜻으로 기원했습니다.

BTN뉴스 이병준입니다.


광주지사 이병준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지사 이병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