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문재인 대통령 지진 관련 포항 전격 방문주요 피해현장, 대피소 등 4개소 방문... 피해상황 점검, 이재민 위로

문재인 대통령이 포항지진 발생 9일만인 24일, 피해현장을 전격 방문해 피해상황을 직접 확인하고 이재민들을 위로했다.

[사진제공;경북도청 ]

그간 문재인 대통령은 지진 피해 수습에 혼선을 주지 않고 안정적인 수능 운영 등을 고려해 현장방문을 미루다가 23일 수능시험이 별다른 사고없이 종료되자 즉시 피해 현장을 방문했다.

[사진제공;경북도청 ]

우선, 문재인 대통령은 지진으로 뒷담이 무너져 내린 포항여고를 방문해 피해현장을 점검한 뒤 수능을 마친 고3학생들을 만나 수능 연기 결정 배경 등을 설명하고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대성아파트를 찾은 문 대통령은 건물이 기울어져 철거결정이 내려진 E동 주민들의 이야기를 청취하고 위로했다.

[사진제공;경북도청 ]

문 대통령은 고가의 가재도구 피해 지원은 물론 지진으로 인해 재건축 등이 필요한 건물에 대해서는 도시 재생사업 등과 연계해서 지원하는 방안에 대한 검토를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곧이어 총 424명의 이재민들이 대피해 있는 흥해 실내체육관을 찾은 문 대통령은 김부겸 행안부 장관, 김관용 도지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강덕 포항시장으로부터 현재 피해상황과 수습대책에 대해 보고를 받았다.

[사진제공;경북도청 ]

이 자리에는 흥해 실내체육관에 대피중인 이재민 20여명이 함께 참석했으며 보고가 끝난 뒤 문 대통령은 주민들의 고충을 전해 들으며 애로사항을 직접 챙겼다.

[사진제공;경북도청 ]

문재인 대통령은 “역대 두 번째 강진이라는 엄청난 일을 겪고도 서로 힘을 모아 감당해줘서 포항시민들에게 정말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밝힌 뒤“이번 지진으로 원전과 석유화학단지, 핵폐기물처리장등이 있는 포항․경주․울산 등 동남권 지대가 특히 더 지진에 취약하다는 사실이 확인이 됐다. 이왕 들어서 있는 원전시설, 공단시설들은 내진 보강을 더 철저하게 해서 주민들이 안심할 수 있게 할 수 있는 조치는 모두 취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문 대통령은 향후 지진 단층 조사와 건축물 안전진단을 서두르는 한편 서민안정대책과 건축물들의 내진보강 등을 포함한 중장기적 지진대책을 강구해 나갈 것을 강조했다.

[사진제공;경북도청 ]

아울러, “최근 이번 지진으로 포항 지역 경기침체 우려에 대해서는 행안부를 비롯한 정부의 각종 행사 등을 포항에서 개최하는 등 중앙정부에서 신경쓰겠다” 고도 밝혔다.

이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액상화와 지열 발전소에 대해서도 전문가들을 통해 원인을 철저히 규명하겠다” 는 뜻도 밝혔다.

마지막으로 문 대통령은 지난 22일부터 이재민들의 입주가 시작된 임대아파트 입주 현장을 찾는 것으로 이날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사진제공;경북도청 ]

김관용 도지사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지진 발생 직후 정부의 특별재난지역 선포, 주거안정대책, 특별교부세 지원 등 신속한 대처로 임시 응급 복구율이 91.5%에 이르는 등 빠르게 안정을 찾아가고 있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이번 지진발생 피해는 서민층에 집중되어 있는 만큼 지역에 대한 근본적인 주거안정대책 마련이 절실하다” 고 강조하고 정부차원의 대책마련을 강력히 요청했다.

특히, 피해지역 서민주거 안정과 관련하여 경북 동해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 시범지구로 지정하여 주택 재건축 및 보강, 사물인터넷 등을 활용한 스마트 안전도시로 조성해 줄 것도 건의했다.

[사진제공;경북도청 ]

아울러, 김 지사는 원전 밀집지역인 경북 동해안에 지진이 연이어 발생하고 있고 미국과 일본 등에서도 지진 발생지역에 연구기관이 설립되어 있는 것을 예로 들면서 지진정보 분석, 조사‧방재연구 기관인 ‘국립 지진방재연구원’을 설립해 줄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또한, “최근 강진이 잇따르고 있지만, 사회 전반의 지진 대응 인프라는 턱없이 부족해 국가 차원의 방재시스템 구축이 무엇보다 시급한 상황이다”고 강조하고“이번에 중앙의 신속한 지원과 민관이 함께하는 지방의 신속한 현장 지휘가 합쳐서 재난극복의 새로운 거버넌스가 구축되었다. 앞으로도 중앙정부와 지방이 함께하는 지진 방재대책 수립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황성한  iyctv@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성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CHESS 2017-11-24 20:34:23

    포항지진으로 노후된 주택균열과붕괴가 심한 장성동주택단지 15년째 재개발로 묶여있는데..제발 좀 풀어주세요..재개발 가능성 1도 없는데 묶여있어 주택재건축도 맘대로 못하고 있어요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