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국가발전 동력으로 삼아야


대통령 파면이란 헌정 사상 초유의 사태를 맞으면서 불교계는 탄핵 이후의 또 다른 사회적 혼란을 우려하면서 국민화합을 호소했습니다.

정치권과 탄핵 찬반 양측의 결과 승복과 수용을 촉구해온 불교계는 탄핵소추안이 인용되자 곧바로 대국민 호소문을 발표했습니다.

천태종은 더 이상의 대립과 갈등은 민족의 자주성과 민주질서를 저해할 뿐이라며 헌재의 탄핵 판결을 겸허히 수용할 것을 정치권과 국민에게 호소했습니다.

그러면서 갈등과 대립을 극복하고 민주주의의 가치와 국가 번영의 길을 열어가는 데 온 국민이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SYNC> 월도스님/천태종 총무부장(전화통화)
(대한민국이라는 전체의 배를 직시할 수 있는 국민의 마음이 만들어져야 하고, 노를 한 방향으로 저어갈 수 있는. 모든 부분에서 개인적 이익이나 당리당략을 다 내려놓고 대한민국만을 생각하는 중도실상으로 국가를 고민하는 국민들이 됐으면 합니다.)

진각종은 헌법재판소의 탄핵 결정의 순간을 헌정사에 있어 새정치구현의 중대한 변곡점이라고 평가하면서 촛불은 국가성장의 동력으로, 태극기는 국민화합의 깃발이 되길 기대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념과 지역 등 진영논리를 벗어놓고 범국민적 참화운동으로 새로운 대한민국의 역사를 만들어가자고 호소했습니다.

<SYNC> 회성정사/진각종 통리원장
(양극단으로 나누어진 진영논리를 벗어나 더 이상 해야 할 일이 있다면 분별심을 내려놓고 주권자로서의 범국민적 참회운동을 전개하는 것뿐입니다. )
태고종도 헌법은 우리 모두가 지켜야할 가치라며 그동안의 분열과 혼란을 종식하고 화합과 치유의 길로 나가자고 당부했습니다.

그러면서 국정 정상화와 민생안정을 염원하며 사회통합과 국민안녕에 태고종도 앞장서겠다고 밝혔습니다.

<SYNC> 도산스님/태고종 총무원장(전화통화)
(탄핵 찬반 양측이 헌법재판소의 결론을 존중하고, 우리 삶으로 되돌아가서 국민들의 안정을 바랍니다. 전 국민들이 찬성과 반대를 떠나서 다 내려놓고 안정적인 삶으로 돌아가기를 간절히 부처님 전에 축원합니다. )


헌재의 결정 직후 불교계에서 가장 먼저 입장문을 발표한 관음종은 정치 경제, 사회, 종교적 이념을 초월해 국민 모두가 한 마음으로 희망의 대한민국을 만들어가자고 당부했습니다.

그러면서 헌재의 중대한 결정을 엄중히 받아들이고 보편적이고 상식적인 세상을 만들기 위해 앞장서 나갈 것을 호소했습니다.


하경목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경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